본문

건설공사원가절감/VE

상세정보보기

상세정보보기
제목 전면 발코니(타일→장판지)
주제 시설물분류 : 주거 및 상업시설 > 공동주택 > 아파트
공종분류 : 건축공종 > 수장공사 > 바닥깔기
요약정보 2.1 VE 테마개요(STEP1)
2.1.1 테마개요
2.1.1.1 V.E 대상 분류
(1) 기능 확보 후 금액 절감
(2) 금액절감 없지만 환경, 기능 개선
(3) 금액의 증가가 따르지만 환경, 기능이 개선되어 분양성향상 등 부수적 효과가 투입금액보다 큰 경우
2.1.1.2 활동 계획
(1) 팀 구성
(2) 현장조사 및 설문조사
(3) 아이디어 회의(주 2회)
(4) 목표 설정
(5) 조사 분석, 아이디어 검토 분류
(6) 개선안 마련
(7) 설계안 작성 및 검토
(8) 평가, 분석 및 수정
(9) 최종안 작성(보고서 작성)
2.1.1.3 목표설정
(1) 분양성 제고 : 현장조사, 설문조사 통한 성향 파악
(2) 단위평면 개선 : 개방성 확보
(3) 단지 배치 최적화 : 전저후고, 3-way형배치
(4) 아파트 외관 제고 : 일률적 외관 탈피
2.1.1.4 진행
2.1.1.4.1 분양성 제고
2.1.1.4.1.1 현황파악
(1) 00아파트 현장조사
(1.1) 단지개요
(1.1.1) 1단지 : 공공임대 383호(복도식, 15, 18평형)
(1.1.2) 2단지 : 공공분양 851호(계단식, 복도식 혼합)
(1.1.3) 3단지 : 공공분양 1116호(계단식, 복도식 혼합)
(1.2) 분양현황
(1.2.1) 1단지 : 공공임대
(1.2.2) 2단지 : 851세대 중 561세대 분양(66%)
(1.2.3) 3단지 : 1116세대 중 952세대 분양(85%)
(1.3) 세부현황
(1.3.1) 2단지 미분양률(34.07%)
(1.3.1.1) 24A : 504세대 중 114세대 미분양(22.62%)
(1.3.1.2) 24B : 224세대 중 129세대 미분양(57.59%)
(1.3.1.3) 25A : 40세대 중 29세대 미분양(72.50%)
(1.3.1.4) 25B : 25세대 중 17세대 미분양(68.00%)
(1.3.1.5) 30C : 26세대 중 1세대 미분양(3.84%)
(1.3.2) 3단지 미분양률(14.69%)
(1.3.2.1) 24A : 440세대 중 29세대 미분양(6.59%)
(1.3.2.2) 24B : 150세대 중 83세대 미분양(55.33%)
(1.3.2.3) 25A : 221세대 중 28세대 미분양(12.67%)
(1.3.2.4) 25B : 25세대 중 13세대 미분양(56.52%)
(1.3.2.5) 30A : 40세대 중 9세대 미분양(22.50%)
(1.3.2.6) 30C : 14세대 중 2세대 미분양(14.28%)
(1.4) 의견
(1.4.1) 24B형의 실패
(1.4.1.1) 24B형의 분양률이 특히 저조
(1.4.1.1.1) 2단지 : 57.59% 미분양(평균 미분양률 34.07%)
(1.4.1.1.2) 3단지 : 55.33% 미분양(평균 미분양률 14.69%)
(1.4.1.2) 입주 후 1년 이상 경과하였으나 24B형의 분양은 거의 안 됨.
(1.4.1.3) 복도 형이라 뒤 발코니 없음으로 주방의 실용성 한계
(1.4.1.4) 주방이 현관과 직접 트여있어 분양 회피
(1.4.2) 30평형의 실패
(1.4.2.1) 평면계획의 실패
(1.4.2.2) 테라스 형임에도 좌우로 넓은 평면계획
(1.4.2.3) 채광방향 축으로의 환기 불가
(1.4.2.4) 환기가 불량함에도 테라스 측에 유리지붕 설치
(1.4.2.5) 실내 온실효과로 찜질방 수준
(1.4.2.6) 종으로 길게 계획하여 환기 가능하게 개선 필요
(2) 00아파트 설문조사
(2.1) 대상 : 2단지 입주 561세대 중 83세대
(2.2) 조사기간 : 2000. 7. 29 ~ 2000. 8. 5
(2.3) 설문조사 방법 : 관리사무소 통한 배포 및 회수
(2.4) 설문내용
(2.4.1) 아파트 선호형태 조사문항 7개항
(2.4.2) 단지 환경관련 조사문항 4개항
(2.4.3) 단위 평면관련 조사문항 4개항
(2.4.4) 00아파트 이미지 관련 2개항 등 총 19문항
(2.5) 결과 분석
(2.5.1) 지금보다 좋은 환경(교통, 학군, 자연환경 등)의 마감자재가 고급인 30 ~ 32평형의 20층 계단식 아파트를 250 ~ 350만 원 대에 구매하길 원함.
(2.5.2) 아파트 단지는 주변 환경(특히 자연환경)이 좋은 위치에 운동시설이 충분해야 하고, 단지 내 도로나 진입도로가 양호하며, 상가가 분산되어 가까이 있고 조경상태가 개선되길 바람.
(2.5.3) 단위세대는 남편 방(서재), 부부욕실, 다용도실이 갖추어진 수납공간이 충분한 형태를 원했고 주방의 위치가 거실과 분리되어 뒤 발코니와 연계되어 사용될 수 있어야 하며, 거실보다도 안방이 보다 클 수 있게 배려되어야 함.
(2.5.4) 마감자재는 더 고급스러워야 한다는 의견이 압도적으로 많은데, 00아파트가 민간 아파트보다 나쁘게 생각되는 원인도 마감자재의 질이 떨어지기 때문이라 생각하고 있었다. 구체적으로 장판지, 문짝, 욕실 수납장, 싱크대를 꼽을 수 있다. 이것은 쉽게 교체할 수 없는 품목인 것으로 미루어 몰딩 등의 질도 고급화해야 될 것으로 판단됨.
(2.5.5) 00아파트의 이미지 개선책으로는 마감자재의 고급화와 복도식이 아닌 계단식아파트여야 하며, 평수를 좀더 키워야 한다는 것으로 지적되었다.(35평 이상 ~ 50평을 원하는 세대가 16.87%, 평당 350 ~ 400만 원대 이상이 17%정도 이었음.)
2.1.1.4.1.2 분양성 제고방안
(1) 주거환경 개선
(1.1) 개방성 확보
(1.1.1) 채광변 길이 확보(측벽 대비 1:1 이상)
(1.1.2) 출입문(방문)의 전통문양 살 + 유리 또는 창호지 채용
(1.1.3) 욕실의 외기쪽 창호 설치, 채광 및 환기성 확보
(1.2) 복도식 평면의 지양
(1.2.1) 뒤 발코니 없음으로 수납공간의 부족
(1.2.2) 주방과의 연계성 한계
(1.3) 마감자재의 적정수준에서의 고급화
(2) 단지배치에 있어서 小, 中평형의 혼합 배치 : 인접단지간의 위화감 해소
(3) 일정비율의 85㎡ 이상 대형평형 보급
(3.1) 분양성 향상
(3.2) 이윤 창출
(3.2.1) 작은 평형(60㎡ 이하) 세대에 혜택부여
(3.2.2) 부의 사회적 재분배
(4) 최소단위 평면의 하한면적 상향조정 : 세대수가 줄더라도 전체 분양면적에는 차이 없음.
(5) 동일 단위세대의 마감 차별화 : 일반형 세대와 노약자, 장애자용 마감 차별
(5.1) 문턱을 없앤다.
(5.2) 출입구 폭을 크게(특히 욕실문) 한다.
(5.3) 욕실 바닥을 거실바닥과 같게 한다.
(5.4) 욕실문을 밖으로 열리게(외부 쪽) 한다.
(5.5) 확장형 앞 발코니 텃밭(채소밭) 조성 : 노인 소일거리 제공
2.1.1.4.2 단위평면 개선
(1) 개방성 확보
가로 : 세로 - 1:1 이하 유지(측벽 대비 채광변 길이 1:1 이상)
(2) 안방을 크게 함.
(3) 다용도실 확보
(4) 주방 위치 조정(독립성 확보)
(5) 부부욕실 개선
(6) 설비 Zone 연계성 확보 및 피트 공간 축소
(7) 뒤 발코니 도어 - 여닫이 문 - 미서기 문으로 함.
2.1.1.4.3 단지배치 최적화
(1) 전저후고형 배치
(2) 3-way형 배치
(3) 고층화로 동수 축소 및 여유 공지 확보
2.1.1.4.4 아파트 외관 제고
(1) 앞 발코니 난간의 창호형 도입
(2) 계단실 개방형 창호 설치
(3) 3-way형 배치
2.1.2 선정사유
해당사항 없음.
2.1.3 개선방향 및 목표
(1) 기능 확보 후 금액 절감
(1.1) 동 수 축소
(1.2) E.V 대수 감소
(1.3) 용적률 향상
(2) 금액절감 없지만 환경, 기능 개선
(2.1) 단위 평면 개선
(2.2) 단지 배치 조정
(3) 금액의 증가가 따르지만 환경, 기능이 개선되어 분양성향상 등 부수적 효과가 투입금액보다 큰 경우
(3.1) 아파트 외관 제고
(3.2) 복도 난간 문양 거푸집
(3.3) 전면발코니 확장
(3.4) 현관 입구 확대
(3.5) 거실 창 로이유리 채택
저자/발행처 동아건설산업㈜
발행일 작성언어 한국어
원문보기 PDF  원문저장 다운로드
참고사항 본 자료는 공공/민간으로부터 수집한 특정 현장 적용사례로서 정부나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의 기준 또는
지침이 아니므로, 각 현장이나 사업의 특성을 고려하여 참고자료로 활용하시기 바랍니다.